중소기업의 정보통신기술 융복합 기술개발 본격 지원
상태바
중소기업의 정보통신기술 융복합 기술개발 본격 지원
  • 신민용 기자
  • 승인 2020.08.01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벤처미디어
ⓒ벤처미디어

[벤처미디어=신민용 기자] 국내 중소기업이 신시장을 창출하는데 필요한 혁신적인 정보통신(ICT) 융합기술개발을 지원하는 ‘ICT 혁신기업 기술개발 지원’ 사업에 올해 18개 신규 과제를 선정하고 본격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지원과제의 기술개발 및 사업화 성과를 제고하기 위해 1단계(사전기획 3개월), 2단계(기술개발 18개월)로 단계별 선정·지원하며 △정보통신기술(ICT)과 타산업간 융·복합 분야의 신시장 창출 도전을 지원하는 ‘ICT 신시장 창출지원(Track1)’과 △ICT 6대 기술분야 고도화 및 기반 강화를 위한 ‘ICT 핵심기술 고도화 지원(Track2)’으로 나눠 2년간 최대 7.5억원(Track1), 4.5억원(Track2)을 지원한다.

과기정통부는 올해 1월 사업공고를 통해 166개 과제를 접수하는 등 ICT 중소기업으로부터 큰 관심(경쟁률 9.2:1)을 받았으며 3월 사전기획 수행과제(40개)를 선정하고 사업화 성공률 제고를 위해 사업화 전략 구체화, 특허전략 수립 등을 지원했다.

이번에 1단계 수행과제를 대상으로 심사해 2단계 기술개발 과제(18개)를 최종 선정하고 향후 18개월 동안 연구개발을 본격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2020년은 코로나19로 부각되고 있는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등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서비스나 미래 혁신 서비스에 관한 과제를 적극 발굴했다.

다인기술의 ‘호흡기 증상 측정·관리를 위한 인공지능 음향분석 플랫폼 기술’은 환자의 기침 소리 등 음향정보를 인공지능(AI)을 통해 분석해 호흡기 질환을 조기에 발견하고 관리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