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태국, 신남방국가 혁신중소기업 지원 협력체계 구축
상태바
기보-태국, 신남방국가 혁신중소기업 지원 협력체계 구축
  • 한예원 기자
  • 승인 2019.11.26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ㆍ아세안 스타트업 엑스포”에서 정책 컨퍼런스개최 -

[벤처미디어=한예원 기자]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 이하 “기보”)은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의 부대행사로 11.25~26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한·아세안 스타트업 엑스포’에서 태국의 정부 관계자 등을 초청해 ‘기보-태국기관 간 정책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26일(화) 밝혔다.

‘한국 기술평가시스템 공유를 통한 아세안 스타트업 혁신’을 주제로 열린 이번 컨퍼런스에는 기보와 태국의 중소기업청(OSMEP), 태국신용보증공사(TCG), 국립과학기술개발원(NSTDA)의 대표 등이 참석해 한-태국 간 스타트업 육성 및 지원전략 등에 대해 논의했다.

위몽칸 코수마스 태국 중소기업청장 직무대행은 “태국의 소공인, 문화산업 및 혁신산업 분야 지원을 위한 평가모형 개발에 기보와의 협력이 매우 중요하다”며 지속적인 협력관계에 감사를 표시하였다.

이어 “태국은 태국 4.0 정책을 통하여 미래 신성장 산업분야에 지원을 늘리고 있으며, 기보의 혁신금융 및 기술평가에 관한 노하우와 경험은 태국뿐만 아니라 아세안 지역의 혁신 생태계 구축에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락 보라낏포타똔 태국신용보증공사 이사장과 띠타파 스미띠논 국립과학기술개발원 부원장은 “태국의 혁신산업 분야 평가모형 개발에 기보와의 협력이 매우 중요하다”며, 태국기술평가시스템(TTRS)을 활용한 기술금융 제도의 수립 및 평가모형 고도화에 지속적인 지원과 협력을 요청하였다.

이에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기보의 기술평가시스템은 개발도상국뿐만 아니라 유럽에서도 벤치마킹 하는 등 성공적인 기술평가시스템으로 인정받고 있다”며, “이 중 태국은 KTRS가 현지화에 성공적으로 안착한 모범국가로 양국 혁신기업 육성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컨퍼런스에 참석한 양국의 기관들은 ‘한-태국 혁신스타트업 지원 협력’의 내용을 담은 다자간 협약서에 공동 서명하고 양국의 스타트업 혁신역량 구축 및 포용성장 지원에도 합의했다.

협약에 따라 기보는 태국 현지에 맞는 다양한 분야의 평가모형 개발 및 고도화를 지원하고, 태국신용보증공사와 국립과학기술개발원은 태국 중소기업청이 제공한 중소기업 데이터를 기반으로 태국기술평가모형의 고도화를 추진한다.

또한, 양국 혁신기업정책 및 지원방안을 공유하기 위해 실무자 협의회를 구성하고, 정책 컨퍼런스를 매년 정기적으로 갖기로 했다. 이를 통해 한-태국 양국 간 국경 없는 혁신 스타트업 육성 체계를 마련해 국내기업이 태국에 진출할 때 태국 중소기업 지원기관의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협력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